홈페이지  |  연락처  |  관광청 소개  |  블로그  |  유용한 링크   

Religion & Faith
 

종교와 신앙
 

예수와 사도들의 시대에 동부 지중해 최고의 무역 중심지 중 하나가 바위를 깎아 만든 광활한 나바테아 왕국의 수도인 요르단 남부 도시 페트라에 소재하고 있었다.

페트라는 BC 3세기부터 로마 황제 트라야누스의 점령 하에 있던 AD 2세기 초까지의 나바테아 왕국의 통치기간 중에 번영을 구가했다. 페트라는 셀라와 욕드엘(열왕기하 14:7) 등 다양한 이름으로 구약에 여러 차례 등장하는 것으로 보인다.

모세와 이스라엘 백성은 출애굽 과정에서 에돔의 페트라 지역을 통과했다. 이 지역 전승에 따르면, 페트라 외곽 와디 무사(모세의 계곡)의 샘은 모세가 바위를 치자 물이 터져 나온 곳(민수기 20:10-11)이라고 한다. 성경에 의하면 모세는 하나님의 명령대로 말씀을 선포하는 대신 지팡이로 바위를 쳐서 물을 냈기 때문에 하나님으로부터 가나안 입성을 허락 받지 못했지만, 느보산에서 성지를 바라볼 수는 있었다 (민수기 20:12-24).

모세의 형이자 미리암의 오빠였던 아론은 하나님으로부터 모세의 선지자가 되라는 소명을 받았으며, 요르단에서 사망하여 현재 아랍어로 자발 하룬이라 불리는 페트라의 호르산(아론산)에 매장되었다. 후일 이슬람 사원/묘지가 된 아론의 비잔틴 교회는 산 정상에 건립되었는데, 오늘날까지도 전 세계 순례자들의 발길을 끌어 모으고 있다. 아론은 성경 최초의 대제사장이었으며, 하나님이 그를 통하여 백성에게 전달되도록 명령한 아름다운 축복으로 기억되고 있다. “여호와는 네게 복을 주시고 너를 지키시기를 원하며 여호와는 그의 얼굴을 네게 비추사 은혜 베푸시기를 원하며 여호와는 그 얼굴을 네게로 향하여 드사 평강 주시기를 원하노라 할지니라 하라.” (민수기 6:24-26)

페트라는 베들레헴에서 아기 예수를 경배하기 위하여 유향, 황금 및 몰약을 예물로 드린 삼왕(三王)의 마지막 기착지였던 것이 거의 확실해 보인다 (마태복음 2:1-12). 고린도후서 11장 32절의 아레다 왕은 페트라를 통치했던 나바테아의 왕이었다.